회사소식

윈스는 최신 이슈를 신속하게 제공하겠습니다.

[보도자료] ‘윈스’로 사명 변경
작성일 2014-03-21 조회 7197 프린트

-  테크넷빼고 가독성 좋은 윈스로 변경해 브랜드 인지도 강화
-      사업영역 다각화와 해외진출 확대를 통한 글로벌 강소기업으로의 도약 선언


윈스테크넷이 주식회사 윈스로 사명을 변경하고 글로벌 강소기업으로의 도약을 선언했다.

정보보안 전문기업 윈스테크넷(www.wins21.co.kr 대표 김대연) 21, 주주총회에서 사명 변경 건을 최종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이번 사명변경은 해외시장 진출과 사업영역 다각화에 따른 중장기적 시각에서 글로벌 강소기업의 도약 의지를 담았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그동안 네트워크 정보보안 분야에 집중해 윈스는 보안 솔루션뿐 아니라 보안관제, 보안 컨설팅, 보안SI 등 보안 서비스와 영상보안사업까지 사업영역을 확장해 보안 솔루션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토탈 보안기업으로 변모하기 위해 사명을 변경한다.

 

또한 테크넷을 떼어 상호명을 단축해 가독성과 인지도를 높여 향후 글로벌 시장에서 브랜드 경쟁력 상승이 기대된다는게 회사측 설명이다.

 

사명은 변경하되 푸른색과 붉은색이 조화된 CI(Corporate Identity)는 그대로 활용해 기업의 신뢰성을 유지하고 브랜드 자산을 보호 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지난 1998년 윈스테크놀로지에서 윈스테크넷으로 사명을 변경한 이후 하이엔드(high-end)급 제품을 선보이며 국내 보안시장을 선점해 온 윈스는 보안업계 최초로 월드클래스300기업에 선정되었고 2013년 누적수출 3천만불을 돌파하며 명실공히 국가대표 정보보안기업으로 성장해왔다.

 

지난해 매출 724억원을 달성한 윈스의 올해 목표는 매출 820억원, 영업이익 170억원이다.

 

윈스 김대연 대표이사는 사명변경은 단순히 글자수만 줄이는게 아니라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반드시 살아남을 수 있도록 근본적인 체질 개선의 의지를 담는 것이라며, “금번 사명 변경을 계기로 꾸준한 성장과 이익실현을 지속하고 사업영역의 다각화와 경쟁력 강화를 통해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새롭게 도약 할 것이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