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식

윈스는 최신 이슈를 신속하게 제공하겠습니다.

[보도자료] 문화체육관광부 악성코드 탐지 솔루션 구축
작성일 2013-10-02 조회 5696 프린트

- 문화체육관광 사이버안전센터에지능형 악성코드 탐지 공급자로 선정

- 하반기 악성코드 솔루션 수요처확대해 사업 강화 할 계획

    

<사진>좀비PC방어 솔루션 윈스테크넷 스나이퍼BPS’
 

정보보안 전문기업윈스테크넷(http://www.wins21.co.kr대표 김대연)은 문화체육관광 사이버안전센터 인프라 확충 사업의 지능형 악성코드 탐지 체계공급자로 선정되어 본부 및 소속기관에 악성코드 탐지, 분석, 관리시스템을 공급했다고 2일 밝혔다.

 

윈스테크넷은문화체육관광 사이버안전센터에 지능형 악성코드 탐지시스템 구축을 통하여 APT공격에 활용되는 악성코드의경유지, 유포지 등에 대한 접근을 사전 예방하고 신/변종악성코드를 자동 분석을 통한 대응체계를 마련하는 등 제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공급자로 선정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사업에구축 된 '스나이퍼 BPS'는 악성코드 탐지/차단, 분석, 관리, 치료의 4단계로 악성코드에 대한 종합적인 대응체계를 지원한다. 이 제품에는 행위 기반, 시그니처,자동분석 등 다양한 악성코드 탐지, 제어 체계가 적용돼 있다.

 

윈스테크넷관계자는 지능형 악성코드 탐지 시스템은 실시간으로 전체 네트워크 트래픽을 전수 검사 및 신.변종 악성코드를 탐지-분석을 실시하기 때문에 전문성과 고도의 기술이요구된다, ”특히 문체부 요청에 따라 악성코드 경유지, 유포지 등의 접근을 실시간 차단하기 위하여 탐지시스템을 인라인(In-line)방식으로 구축하여 운영 중에 있다고 덧붙였다.

 

윈스테크넷김대연 대표이사는 "올해 6.25 해킹사건과 3.20 전산망 대란을 비롯한 보안 사고가 기승을 부리는 상황에 정부, 공공기관및 기업의 악성코드 관련한 굵직한 프로젝트가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문체부 사업 수주를 계기로 관련 프로젝트 추진 시 적극적으로 참여할 방침" 이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